'미스터 노올'을 읽고 '맥스 캘라다'가 되어 아내에게 쓰는 편지

21 Dec 2015

나의 아내 보시오.샌프란시스코의 날씨는 어떻소? 지금 쯤 맑고 청아한 하늘을 볼 수 있을 텐데, 그 하늘을 혼자 보게 해서 미안하구려. 나같이 세계 이곳 저곳을 다니며 일하는 남편을 만나 당신이 외로운 날들이 많겠소. 미안하구려. 여기 요코하마는 참 아기자기한 도시요. 아마 당신도 함께 왔다면 좋아 했을 텐데, 다음 번엔 꼭 같이 옵시다.샌프란시스코에서...


아빠의 사랑법을 읽고

28 Dec 2014

(본 내용은 두란노 출판사의 ‘아빠의 사랑법’ Part-2 7장부터 10장까지의 내용을 읽고 느낀 점을 작성한 것입니다.)저자는 더 좋은 아빠가 되기 위해서는 기도하기에 힘써야 한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하나님께서는 전지 전능하신 분이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 백성을 통해서 계획하신 것처럼 저나 여러분을 통해서도 계획하고 계시고 계획을 이루기 전에 제가 기도하기를 기다리고...


다시 읽는 경영의 진화 (The Management Century)

28 Dec 2014

경영이라는 단어는 지금 시대에서는 보편적으로 사용되는 말이지만 1900년대에는 그렇지 않았다. 최초의 경영은 우리가 예상한 미국이 아닌 프랑스 앙리 페욜에 의해서 시작되었다. 앙리 페욜은 경영의 보편성을 인식하고 권리를 지닌 학문인 것을 밝혀냈으며 경영의 일반적인 14개의 원칙을 제시하는 업적을 이루었다.이후 미국에 윈슬로 테일러에 의해서 경영이 과학화 하였다. 테일러는 주로 관찰과 착안을 통해서...


프로그래머의 독서법

19 Oct 2013

세상에는 정말 다양한 많은 의견들이 존재한다. 이런 의견들이 대립할 경우도 있다. 때론 의견대립으로 한 국가업무가 정지되기도 한다. 최근 미국 정부가 셧다운(Shutdown) 된 것도 이와 비슷한 이유이고 매일 뉴스 거리가 되는 정치 이야기가 끊임없이 흘러나오는 것도 비슷한 이유이다. 정치적으로 보면 지난 약 250년간 사회주의와 민주주의의 대립이 그러했고 현재 보수와 진보와의 싸움도...


프로그래머 죽이기

09 Sep 2013

어떤 글이 사람들에게 주목을 받기 위해서는 제목이 중요하다. 하지만 너무 자극적인 제목을 사용하면 처음에는 사람들의 관심을 받을 수 있겠지만, 내용이 기대에 못 미친다면 아마 끝까지 읽게 하기는 힘들 것이다. 그렇다고 너무 뻔하고 무난한 제목을 선택한다면 관심조차 받지 못할 것이다. 이처럼 제목의 선정이란 참으로 고민되는 일이다. 짧은 블로그 게시물은 물론이고 많은...


스마트폰과 눈먼 자들의 도시

09 Aug 2013

“눈먼 자들의 도시1“라는 책을 읽어 보았는가? 이 책은 포르투갈의 노벨문학상 수상 작가 주제 사라마구(José_Saramago)2가 쓴 장편 소설이다. 소설은 알 수 없는 원인으로 사람들이 점차 시력을 잃어가는 내용을 담고 있다. 나는 이 소설을 처음 읽었던 때의 느낌을 아직도 잊을 수가 없다. 이 책이 눈먼 자들의 느낌을 아주 생생히 묘사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나는 왜 이 일을 하는가?

31 Jul 2013

나는 왜 지금 이 일을 하고 있는 것일까? 이런 작은 의문에서 이 책(‘나는 왜 이 일을 하는가’, Simon Sinek, 사이먼 시넥1)을 읽기 시작하였다. 처음에는 나는 이 책을 통해서 뭔가 커다란 해답과 지금 내가 처해있는 상황에 대해 어떻게 행동해야 하는지에 대한 절대적인 답을 기대했는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당연하게도 직접적인 해답을 찾을 수는...